자유게시판
ㆍ작성자 qkrwhdtj
ㆍ작성일 2020-05-27 (수) 18:57
ㆍ추천: 0  ㆍ조회: 293       
ㆍIP: 211.xxx.100
Re.. 족보 등재내용 해석
반남박씨 판서임종파 13세 효남의 차녀는 능성구씨 구란(아버지는 선전관 구인규)과 혼인하여 2자1녀를 두었는데, 
큰아들은 구문준, 차남은 구문징, 딸은 구신빈 이라는 내용입니다.
참고로 반남박씨 족보는 아들인 경우 이름 밑에 ?자?녀라고 자녀수를 표기하고, 아래 대에 자녀 이름을 표기합니다.
옛날 족보에서는 출가한 딸은 남편의 이름을 올립니다.


=====================================
■ [박소현] 족보 해석 부탁드립니다. (2020-05-27 10:35)
안녕하세요. 대학교 레포트 과제가 족보에 대한 내용인데 해석이 정확히 맞는지 몰라서 자유게시판에 여쭈어 봅니다.
네모로 표시된 칸에 아들과 딸이 기재되어있는게 맞나요?? 혹시 된다면 확인 부탁드립니다.
인터넷 족보로 너무 쉽게 족보를 구해서 너무 편리하네요!!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4kraphs8
2020-05-27 19:14
질문 <족보 해석 부탁드립니다.(2020-05-27 10:35)>: 박소현
위의 질문에 대한 답변 <Re..족보 등재내용 해석(2020-05-27 18:57)>: qkrwhdtj
<반남박씨 판서임종파 13세 효남의 차녀는 능성구씨 구란(아버지는 선전관 구인규)과 혼인하여 2자1녀를 두었는데, 큰아들은 구문준, 차남은 구문징, 딸은 구신빈 이라는 내용입니다.
참고로 반남박씨 족보는 아들인 경우 이름 밑에 ?자?녀라고 자녀수를 표기하고, 아래 대에 자녀 이름을 표기합니다. 옛날 족보에서는 출가한 딸은 남편의 이름을 올립니다.>
************************************************************

<위의 답변에 대한 댓글>: 4kraphs8
좋은 답변이라고 생각합니다만, 한 군데 오해할 수 있는 부분이 있는 듯합니다.
즉 <딸은 구신빈>이라고 말씀하신 부분인데,
딸의 이름이 구신빈(具申儐)이라는 뜻이 아니라
<따님은 신빈(申儐)에게 시집갔다>라는 뜻입니다. (즉 남편의 성은 申씨이고 이름은 儐).

답변하신 분의 의도를 정확히 알 수는 없으나
<딸은 구(逑) 신빈(申儐)>이라는 뜻으로 쓰신 것이 아닐까 감히 추측해 봅니다.
구(逑)에는 "짝/배우자"라는 뜻이 있으므로
<딸은 신빈의 짝/배우자가 되었다>라는 뜻으로 쓰신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한 마디 더 보태면,
족보에는 본인을 포함하여 가족, 선조, 친척 등에 관한 중요한 정보가 담겨 있습니다.
이러한 정보는 경우에 따라 민감한 부분이 될 수도 있으니 정보 이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연구 목적 외에 남용되어서는 안 된다는 뜻입니다.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994 일반 파를 찾았습니다. [2] 진형 2021-07-22 63
5993 제례 순서중 헌다(獻茶)에 대하여 송재 2021-07-14 80
5992 일반 안녕하세요 공파에 대해서 궁금합니다 . [1] 별상동자애기 2021-07-02 154
5991 일반    Re.. 세양공파에 대하여 [1] 관리자 2021-07-05 130
5990 後와 后 사용에 대해 담론이 있어 살펴봅니다 [2] 박광춘 2021-06-22 185
5989 전자세보 추가 등재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chun2 2021-06-18 116
5988    Re.. 전자세보 추가 등재 관리자 2021-06-21 98
5987 국유림 금강송도 싹쓸이 벌목.. 들통난 산림청의 거짓말 [2] 박광서 2021-06-17 183
5986 대구광역시지회 範雨님 二人 寫眞展 大聖//無陵 2021-06-14 142
5985 단성현감 윤자선 할아버지 묘 참배 [5] 한가람 2021-06-08 307
5984 대구광역시지회 勝偉님 2021 玄筌文墨書㙯展 大聖//無陵 2021-06-06 213
5983 자랑스러운 서울 남부지회 振緖 (활당공파)님을 소개합니다 (2) [4] 천주 2021-06-04 316
5982 자랑스러운 서울 남부지회 振緖 (활당공파)님을 소개합니다 (1) 천주 2021-06-04 239
5981 벌거벗은 백두대간(신문기사) [2] 박광서 2021-06-02 186
5980 Re.. 정상적으로 작동하고있습니다. [1] 관리자 2021-05-31 158
5979 박평서. 호국의 육탄 10용사 한가람 2021-05-04 167
12345678910,,,3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