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ㆍ작성자 박종서
ㆍ작성일 2016-03-25 (금) 17:47
ㆍ홈페이지 http://www.bannampark.co.kr
ㆍ추천: 0  ㆍ조회: 515       
ㆍIP: 175.xxx.221
끝내 조금도 누구를 원망하거나 후회하는 일이 없으셨던 야천 할아버지의 시

조선 중종 때 장차 왕정(王庭)에 도(道)를 행하여 성신(誠信)으로 호령(號令)을 하려 하였으나, 소인배(小人輩)들이 점차 강성해지면서 날뛰므로, 끝내 그들(김안로, 허항, 채무택)을 제거하지 못한 데 대한 허물이 있게 될 것을 알고는 곧장 재덕(才德)을 감추고 산촌(山村, 경상남도 합천)에 은둔해 살면서도 끝내 조금도 누구를 원망하거나 후회하는 일이 없으셨던 야천(冶川) 휘(諱) 소(紹) 할아버지의 시를 소개해 봅니다.

無心每到多忘了 무심은 늘 잊는 것이 많고,
著意還應不自然 저의는 도리어 자연이 아니네.
緊慢合宜功必至 긴만이 적절해야만 공이 지극한 것,
寔能除得妄中緣 이것만이 허망한 인연 없애게 되리.

※ 著意(저의) ; 어떤 사물에 마음을 두는 것
緊慢(긴만) ; 緊은 著意 慢은 無心을 뜻할 수 있음


☞ 이 시는 한수재(寒水齋) 권상하(權尙夏)가 병자년(1696년) 추담(秋潭) 성만징
(成晩徵)에게 보낸 편지에 인용한 시입니다.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65       유의사항환영 박찬고 2016-03-26 484
164          인터넷 족보 개인정보 보호합니다 박희서 2016-03-26 509
163    전자족보도 만듭니다 박희서 2016-03-26 575
162 평도공의 조밥 드신 일화 (조밥과 탈속반) 박태서 2016-03-26 765
161 반남박씩 관련 개인이 좋은 사이트 운영하는데 링크시켜 주셨.. 朴天玟 2016-03-26 543
160    답변 관리자 2016-03-26 515
159 가입에 오류가 있네요. 朴天玟 2016-03-26 489
158    잠시 이상이 있었습니다, 관리자 2016-03-26 506
157 박혁거세 관련 내용입니다 朴天玟 2016-03-26 550
156 세보(족보)편찬시의 비용부담 박진서 2016-03-26 494
155    세보편찬 비용부담에 대한 답글 박 희서 2016-03-26 523
154       알기 쉽게 씁시다. 승주 2016-03-26 517
153          4월에 발간되는 박희서 2016-03-26 488
152             감사합니다. 그리고 한 가지 더. 승주 2016-03-26 509
151                세보편찬위원 연락처 박희서 2016-03-26 521
150 “나이 먹을수록 인생은 새로워” 박완서 신작 산문집 ‘호미.. 관리자 2016-03-25 512
1,,,361362363364365366367368369370,,,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