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ㆍ작성자 관리자
ㆍ작성일 2016-03-25 (금) 11:57
ㆍ홈페이지 http://www.bannampark.co.kr
ㆍ추천: 0  ㆍ조회: 433       
ㆍIP: 175.xxx.221
朴泰觀 이라는 분을 알고 싶습니다

아래글은 반남박씨 홈페이지에 문의한 사항을
    본 홈페이지 관리자가 답을 올린것을 퍼온것입니다
    박찬무씨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정진웅입니다.;
朴泰觀 이라는 분을 알고 싶습니다.

저는 한국학중앙연구원 대학원생입니다.제가 귀 문중에 방문한 것은 <<凝齋遺稿>>의 저자 朴泰觀이라는 분과그의 문집에 대해 알고 싶어서 입니다. 저자의 생몰년과 유고의 간행에 대해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박태관(朴泰觀) (1678~1719. 2. 9 )
자(字); 士賓 號; 凝齋
부(父); 세표(世標); 남평현감을 지냄
조(祖); 호(濠)    첨지중추부사
증조(曾祖); 동렬(東說) 대사성
고조(高祖); 응복(應福) 대사헌
有 詩集
묘(墓); 양주 판곡

일찍이 삼연(三淵)은 평해 말하되 “남들은 그 虛함을 병이라 하나 나만은 그 허(虛) 함을 귀히 여긴다," 고 하니 사람들은 명언(名言)이라고 했으나 공이 실행한 많은 미점(美點)은 세인이 다알지 못할것이다. 공의 지은 시를 삼연이 편차해서 『 의재고(凝齋稿)』라고 명명하고 우인인 李一源秉淵이 俸給을 喜捨해서 간행하였다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8 세보 편찬에 대한 몇 가지 의견 (첨가1) passerby 2016-03-25 472
97 이번 대동보때 꼭 정리해야할일 관리자 2016-03-25 418
96    반남박씨의 본관 변천사 관리자 2016-03-25 924
95 "반남박씨 세보" ‘潘南朴氏 世譜 관리자 2016-03-25 437
94 연암 박지원의 효심 관리자 2016-03-25 560
93 다시 써야할 약창공 박엽의 행적 관리자 2016-03-25 563
92    괴여만리장성 박찬호 2016-03-25 464
91    그렇습니다 passerby 2016-03-25 522
90 자랑스러운 인물 박운서씨 박찬승 2016-03-25 450
89    정말 자랑스러운 분이십니다 passerby 2016-03-25 419
88    尊敬스러운 삶의 標本 朴千緖 2016-03-25 442
87 반남학교 종사반 제2기7차 교육 실시결과 박춘서 2016-03-25 428
86 천연기념물 제8호 백송과 환재 박규수의 재동 집 관리자 2016-03-25 683
85 시조와 선조 passerby 2016-03-25 443
84 선조에 대하여 - 박 흥 양- 관리자 2016-03-25 418
83    예기인가 사전인가 박복서 2016-03-25 420
1,,,361362363364365366367368369370,,,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