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ㆍ작성자 한가람
ㆍ작성일 2018-11-18 (일) 04:19
ㆍ추천: 0  ㆍ조회: 314       
ㆍIP: 114.xxx.152
문강공 야천 박소의 묘지 전설

진조당댁 문헌의 기록을 보면 진조당선생과 야천(휘박소)선생과는 우의가 돈독하여 자주 왕래하였고, 후손들까지 신의와 정의를 잊지않고 깊이 간직하고 있다.


야천선생(반남박씨)댁과 우리 벽진이씨 진조당(세칭이광이진사)선생댁과의 세전실화가 있어 기록해본다.
야천선생이 병환으로 임종을 짐작하고 부인에게 말하기를 "성주 이진사댁<생원>에 사람을 보내 나의 임종을 알리고 묘탑를 잡도록 부탁하라고" 하였다.
부인은 즉시 노비를 보내 이 사실을 전하였다.


이 소문을 접한 이진사는 즉시 야천선생댁(합천묘산)을 방문하여 도착하니 야천선생은 이미 운명하셨고 부인이 보고 버선 신은발 그대로 마당까지 뛰어나와 오빠라고 부르며 반갑게 영접하였다.
이진사는 부인과 상의하여 장사는 유월장으로 정일하고 묘탑(묘쓸자리)까지 잡아놓고 "이진사 왈 이 묘탑은 후손중 고관대작이 나고 관료가 이여진다고 예언하였다".


그때 야천선생댁은 가난하여 윤씨라는 인척(관계미상)의 도움으로 가사를유지 해오고있는 행편이였는대 유월장기중에 이 윤씨가(촌수미상)에 초상이 낟는대 이진사가 잡아놓은 야천선생의 묘탑을 양보해달라고 요구하였다.
부인의 응답이없자 너들은 이진사에게 다시 부탁하면 되겠지만 나는 부탁도 못하니 양보하라고 더욱 강역히 요청하였다.


불득이 부인은 이진사에게 이 사실을 아뢰니 "이진사는 부인의 딱한 사정은 이해하나 그른 묘탑를 다시 구할수 없다고하며 묘책을 알려주었다.
그 묘책은 윤씨가에 그 묘탑를 일단양보 해주고 장일전야에 산아래잇는 소지(小池, 沼池)에서 묘터까지 포대를 깔고 파놓은 묘탑 관구자리에 물을 갓다붓도록 하라고 부인에게 말하였다.
그리하면 윤씨가 와서 이 관경을 보면 필경 행상을 다른산으로 옮겨 갈것이다라고 하였다" 부인은 노비녀들에게 이진사가 말한 묘책대로 지시하였다.


그 후 윤씨가에서는 장사준비를 마치고 장사당일 행상을 차려 산에 도착하여 파놓은 묘탑 관구자리를 보니 물이 가득히 차있었다.
이 관경을 보고 윤씨는 이진사도 별수없구만 하며 행상을 돌렸다고 전하고 있다.


그후 부인은 유월장기를 끝내고 남편인 야천(휘박소)선생의 분묘를 그 자리에 씃다.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822 경기 북부지회 총회 개최 한가람 2019-05-05 143
5821 동추공 新碑 수립 준공식 한가람 2019-05-01 171
5820 진안 숭모사 춘계제향 거행 관리자 2019-04-30 167
5819 '갑질→별건수사 논란' 박찬주 前대장, 2심서 뇌물 모두 무죄 박창서 2019-04-27 208
5818 경기북부지회 정기총회 안내 한가람 2019-04-26 162
5817 질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3] 4kraphs8 2019-04-24 236
5816 질문    Re..세양공의 출생? 박창서 2019-04-25 202
5815 질문    Re..대종중과는 관련없음 한가람 2019-04-24 173
5814 질문       Re..대종중에서 알고 있어야 할 문제 4kraphs8 2019-04-24 166
5813 갑자보(1924) 간행을 위한 通文 한가람 2019-04-18 154
5812 오창공파종중 정기총회 안내 관리자 2019-04-12 171
5811 초대주미공사 문익공묘소 참배3 [1] 관리자 2019-04-11 200
5810 남곽공파 정기총회 안내 관리자 2019-04-11 140
5809 초대주미공사 박정양묘소 참배2 한가람 2019-04-07 197
5808 "법고창신" 박대서 2019-04-07 228
5807 龜湖書院 春期祭享 案內 관리자 2019-04-02 163
12345678910,,,369